BLOG main image
거꾸로보는 백미러
<Motor & Life 전문 블로거>
by 백미러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33)N
백미러의 자동차 (1037)
미디어속의 백미러 (8)
백미러의 자전거 (5)
백미러의 사용기 (302)
골프,레저 (26)
시사,관심꺼리,이슈 (68)
여행의 흔적&가볼만한 곳 (64)
맛집의 세계 (82)
재테크(주식,부동산) (18)
포토 (8)
  • 24,335,188


메르세데스 벤츠 CLS를 처음 본 사람에게 이 자동차를 평하라면 어떻게 말할 수 있을까?

단순히 본다면 '잘빠진 멋진 세단'으로 보일테지만 이 모델은 부여할 의미들이 상당히 많은 차이다.

그도 그럴듯이 '4도어 쿠페'라는 새로운 자동차의 새로운 카테고리를 만든 시조와 같은 모델이며, 대중들의 고정관념을 격파함과 동시에 의미있는 시장도 만들어 냈고 자동차 산업내에서 대중들의 잠재하던 Needs를 끌어낸 자동차 상품전략의 혁신으로 꼽히는 사례이기 때문이다. 





4도어 쿠페의 시작, 1세대 CLS 



메르세데스 벤츠 CLS는 E클래스의 후륜구동 플랫폼을 바탕으로 2004년에 1세대가 시장에 선보였다.

자동차에 대한 소비자의 욕구와 수요가 급격하게 다양화되는 추세에서 벤츠는 누구나가 잘 알고있는 대표적 프리미엄 브랜드였고 E클래스와 S클래스 같은 컴포트 세단과 CL과 같은 GT성 스포츠 쿠페 등으로 그 수요를 대응하고 있었다.

자동차라는 것은 본질적으로 달리기를 추구하는 머신이기 때문에 '날렵함'과 '스피드'라는 속성이 소비자의 잠재의식에 있기 마련, 

쿠페를 원하는 욕구가 있지만 패밀리카로도 이용해야하는 대중들의 마음을 간파하여 미드사이즈 세단보다 스타일리쉬하면서도 스포티한 모습의 자동차를 만드는 것에서 CLS의 탄생은 시작되었다. 



CLS의 알파벳 네이밍은 스포츠쿠페인 CL클래스와 고급 대형 세단 S클래스의 알파벳을 따온 것으로써 풀어쓰면 Chic Luxurious and Sophisticated의 의미이기도 하다. 

CLS는 중간에 페이스리프트는 단행하며 CLS63AMG 고성능 버젼을 내놓기도 했는데 이때 감쇄력이 제어되고 안정적인 차량거동에 탁월한 성능을 보여주는 에어서스펜션인 '에어매틱'을 탑재하기도 했다. 



이 차의 디자인은 그동안 벤츠의 편안하고 안정적인 디자인과는 달리 당시로는 굉장히 혁신적이면서도 파격적인 디자인이었다. 

날렵한 루프라인과 볼륨감 있는 바디, 프레임리스 도어 등은 자칫 올드해질 수 있는 벤츠 브랜드의 이미지를 혁신적으로 만드는데 일조했다.

등장하자마자 쿠페형 세단의 표본으로써 많은 경쟁자들이 서둘러 이 시장으로 들어오게끔 하는 혁신가 노릇을 톡톡히 하게 되었는데

CLS에 영향을 받아 나온 다른 브랜드의 차들은 BMW 6시리즈 그란 쿠페, 아우디 A7, 아우디 A5, 포르쉐 파나메라를 꼽을 수 있겠다. 

벤츠는 그 후 풀체인지를 거듭하며서 준중형 급인 CLA를 2013년에 내놓음으로써 4도어 쿠페의 라인업을 확장시키기도 했다.




강인함과 첨단기술로 무장한 2세대 CLS



4도어 쿠페의 문을 연 메르세데스 벤츠 CLS의 2세대는 2010년 8월 공개되었다. 

1세대의 컨셉을 유지하면서 선이 굵고 모던한 디자인을 2세대에서 선보였는데 한국계인 이일환(휴버트 리) 메르세데스-벤츠 어드밴스드 디자인 스튜디오 총괄 디자이너가 CLS 디자인에 참여한 것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2세대에서는 퍼포먼스를 향상 시키면서도 엔진의 다운사이징 흐름이 그대로 반영되었다.  

2세대 페이스리파트 모델은 CLS350 306마력 V6 3.5 가솔린 자연흡기 엔진을 V6 3.0 트윈터보 엔진으로 변경하면서 성능이 향상된 CLS400 모델이 나왔으며, 204마력 2.2리터 직렬 4기통 커먼레일 디젤 엔진을 얹은 CLS250 CDI는 14.3km/L이나 되는 연비(국내기준)가 말해주듯이 실용성 있는 소비자들을 끌어들이기도 했다. 



국내에는 CLS250 디젤, CLS400, CLS63AMG, CLS63AMG S 4가지가 선보였는데 2015년 스테이션 왜건형인 '슈팅 브레이크'가 추가되기도 했다. CLS 슈팅브레이크는 일반 모델이 4인승 시트로 설계된 것과 달리 5인승 사양으로 시판하였으며, 그때 당시 국내에서 유일하게 만날 수 있는 벤츠의 스테이션 왜건이기도 했다. 


- 벤츠 CLS 슈팅브레이크


2014년 페이스리프트 버젼에서는 벤츠의 최첨단 기술이 집약된 멀티빔 LED 인텔리전트 라이트 시스템(MULTIBEAM LED Intelligent Light System)이 최초로 적용되기도 했는데 이는 주행 상황에 따라 24개의 고성능 LED가 각각 통제되어 상황에 따라 최적화된 도로 표면을 보여주고 주행 상황에 따라 최적의 가시거리 확보를 위해 능동적으로 조사각과 조사거리를 조절해주는 지능형 Full LED 라이트 시스템의 시작을 CLS에서 보여주기도 했다.





한단계 업그레이드된 스포티함과 성능, 3세대 CLS


CLS의 3세대 모델은 2017년 12월에 열린 LA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되었다.
1세대부터 유지해온 유려한 루프라인은 그대로 살아있으면서 리어 램프와 후면부 디자인은 최근 벤츠가 쿠페/컨버터블에서 추구하는 디자인 컨셉을 그대로 찾아볼 수 있다.


인테리어는 12.3인치 와이드스크린 콕핏과 제트기의 터빈을 닮은 에어 벤트의 디자인 등, E클래스나 S클래스에서 보인 벤츠의 최신 패밀리룩을 일관성있게 담아냈다.
개별적으로 조절이 가능한 64가지 색상의 앰비언트 라이팅은 에어 벤트에 적용하여 공조시스템의 온도를 조절하면 에어 벤트의 조명색상이 빨란색이나 파란색으로 변경되기도 한다.


실용성 차원의 큰 변화 중 하나는 바로 2열 시트의 구조가 바뀌었다는 점
1세대와 2세대 CLS가 뒷좌석 가운데에 사람이 앉을수 없는 4인승 시트였던 반면 3세대 모델부터는 5인승 시트로 적용되었다.
이에 따라 4:2:4 비율로 폴딩도 가능하며 트렁크 용량은 520대의 최대용량을 자랑한다.


또한 파워트레인은 CLS의 역사상 처음 도입되는 직렬6기통 가솔린/디젤 엔진을 적용했다.
CLS 가솔린모델에는 'EQ부스트(EQ Boost)'로 불리는 통합 전기모터와 48볼트 전기 시스템이 더해져 향상된 성능과 효율성을 향상시켰으며 에어 서스펜션 방식의 에어 바디 컨트롤(AIR BODY CONTROL)이 채용되었다.
그리고 차선 유지 어시스트, 속도 제어 어시스트, 능동형 차선변경 어시스트, 650m 이상의 거리를 1룩스 이상의 밝기로 밝히는 멀티빔 헤드램프 등의 2단계 자율주행 기술이 적용되었고 뉴 S클래스에서 선보인 에너자이징 컴포트 컨트롤(ENERGIZING Comfort Control) 기능도 선보인다. 이는 온도, 시트, 조명,오디오 시스템 등 차량 내 편안함을 상시키는 다양한 기능을 유기적으로 연계해 최상의 탑승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기능이다. 
현재까지는 286마력 CLS350d, 340마력 CLS400d, 367마력 CLS450의 직렬6기통 모델만 출시되었는데 추후 AMG 버전인 CLS 53 AMG 모델이 추가될 예정이다. 


이처럼 벤츠 CLS는 하나의 새로운 자동차 카테고리를 개척한 모델로써 상징적 의미를 가지고 있으며 지속적인 풀체인지를 통해 그 카테고리의 리더에 걸맞게 먼저 도입되는 신기술과 향상된 퍼포먼스로 카테고리 선도자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

이제 3세대 CLS가 국내에 선보임으로써 어떤 가치를 시장에서 보여줄지 지켜보도록 하자.


※ 본 글은 한성자동차 웹진 with Hansung에 기고한 글입니다.


페이스북 계정이 있으신 분은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백미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