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거꾸로보는 백미러
<Motor & Life 전문 블로거>
by 백미러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34)
백미러의 자동차 (1037)
미디어속의 백미러 (8)
백미러의 자전거 (5)
백미러의 사용기 (302)
골프,레저 (27)
시사,관심꺼리,이슈 (68)
여행의 흔적&가볼만한 곳 (64)
맛집의 세계 (82)
재테크(주식,부동산) (18)
포토 (8)
  • 24,549,897

오늘은 자동차를 즐겨 타시는 분들도 기억하지 못하거나 간과하고 넘어갈 수 있는  타이어를 보는 기본지식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저도 기본적인 타이어의 스펙은 알지만, 계속 까먹는 것이 현실이죠. XQ옵티모 노바 타이어 예를 들어가며 설명해볼까요?

관련포스팅
한국타이어의 타이어 라인업은 어떻게 구성? ( http://100mirror.com/1242
 ) - '11.12.09 
티스테이션에서 해본 휠밸런스와 휠얼라이언트( http://100mirror.com/1238) - '11.11.30






한국타이어 XQ옵티모 노바의 특징?


XQ 옵티모 노바는 UHP타이어가 아닌 일반 타이어에서 승차감과 소음을 중시한 프리미엄급 타이어입니다.
아무래도 국내 소비자를 감안할때 역시 승차감과 소음을 중시하는 시장의 사이즈를 고려한 국내 소비자들의 특성을 반영한 것이죠.

가장 큰 특징은 비대칭 패턴구조입니다.
아래 처럼 타이어의 무늬가 안쪽과 바깥쪽이 이렇게 다른 방향으로 형성되어 있죠. 
또한 벤트리스 몰드 기술로 아래 그림처럼 돌기가 없어서 소음 및 보기에도 깜끌하게 되어 있습니다. 



비대칭 패턴을 가지고 있어서  바깥쪽과 안쪽이 구분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outside'라는 면이 바깥쪽에 꼭 와야합니다. 



이렇게 비대칭구조로 되어 있으면, 어떤 점이 좋아지는 걸까요?
보통 조종안정성이 좋아진다고 하는데요.(결국 그립력이겠죠?) 메이커 자료를 보면 XQ옵티모 노바는 조종안정성 뿐만 아니라  제동/정숙성/승차감에 있어 동시에 끌어올렸다고 나와있는데요.
이와 같은 비대칭 패턴을 가지고 그립력부터 소음과 진동까지 영향을 준다는 것인데요. 최근 다른 메이커도 이 비 대칭패턴은 도입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장착한 모습인데요. 
트레드가 많이 남아 있는 모습을 보니 흐뭇하군요.





타이어 표기에 대한 기본 정보는?




우선 타이어 볼때 가장 기본적으로 알아야할 것을 짚어 볼까요?

'205/60R16 96V' 라는 형식으로 표기되어 있는 것을 보실 수 있을텐데요.
 


205는 타이어 단면 폭이 205mm라는 것이구요.

60은 편평비로 단면폭 205의 60% 라는 것입니다. 
R은 RADIAL이라는 타이어 구조라는 것인데 현재 타이어는 다 RADIAL 방식이라 보시면 되겠습니다.
16은 타이어내경 16인치라는 것입니다. 




뒤에 있는 96V는 하중지수와 한계속도를 말하는 것인데
대대분 승용차는 75~105의 하중지수를 가지고 있는데 버티는 무게라고 보시면 됩니다.
뒤에 'V'는 속도등급인데요. 아래와 같은 기준이 있습니다.

속도기호 속도(km/h)
     Q          160km/h
     R          170km/h
     S          180km/h
     T          190km/h
     U          200km/h
     H          210km/h
     V          240km/h
     W         270km/h
     Y          300km/h
    ZR     above 300km/h

'V'이니 240km/h가 최대속도라고 보시면 되는데요.
비교시승때에 이러한 타이어규격이 다르다면  이러한 구분에 따라서 스키드음이 나오는 타이밍가 달라지겠죠. 
따라서 타이어의 스펙을 알고 임하는 것이 중요하겠죠? 


DOT라는 표시는  미국수출용 타이어에는 FMVSS 규정에 따른 DOT표시를 해야하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표기되어 있는 것이고
5M9X와 생산공장과 규격 코드, FY H는 옵션코드라고 참고하시면 되고
2511은 2011년 25번째 주에 생산되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중요한 것은 생산시기죠.
타이어가 재고로만 몇년보관 된것을 사면 분명 어느정도의 성능저하는 있게 됩니다.
제가 11월에 교체했는데, 이 타이어는 5~6월정도에 출고된 타이어네요. 이정도면 이상없는거죠.


50 psi라고 최대허용 공기압이라고 표기되어 있는데요.
이 수치는 타이어가 버틸 수 있는 최대 공기압으로 최대 공기압으로 다니게 되면 차량이 고속주행시나 차의 무게가 올라갔을때 타이어의 온도변화에 따라서 공기가 팽창하게 되어 위험해질 수 있습니다.
그래서 보통 최대 허용 공기압의 80% 이상이 알맞는 공기압이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또 하나 말씀드리면 트레드웨어/트랙션/온도에 대한 수치인데요.
트레드웨어는 마모지수입니다.
트레드웨어 수치가 높으면 타이어가 잘 닳지 않는대신 그립력이 줄어들고 연비에는 좋은 영향을 미치죠.

반대로 트레드웨어 낮으면 그립력이 좋고, 잘 닳게 되죠. 연비는 당연히 안좋게 됩니다.
보통 승용차는 200~400정도인데  그런데 그 트레드 웨어수치가 아주 양극단만 아니라면 영향도가 큰 것은 아니니 참고만 하시면 되겠습니다. 
트랙션은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력 등급인데요. AA가 제일 좋고 평균적으로는 A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온도는 보통 A이구요. 
그런데 이 수치들은 의무가 아닙니다. 그래서 표기된 타이어도 있고 아닌 타이어도 있습니다.



지금까지 타이어에 표기된 정보를 기본적으로 보는 방법을 공유해봤습니다.
저도 가물가물했던 정보를 다시 정리하는 기회가 되었네요.
자신의 차량에 타이어를 다시 한번 확인하시고 이해하는 기회가 되시길 바랍니다.~ 



페이스북 계정이 있으신 분은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우성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았습니다.

    2013.07.16 06:35

백미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