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거꾸로보는 백미러
<Motor & Life 전문 블로거>
by 백미러
  • 25,285,786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71)
백미러의 자동차 (1063)
백미러의 재테크 (22)
미디어속의 백미러 (8)
백미러의 사용기 (302)
백미러의 자전거 (6)
골프,레저 (31)
시사,관심꺼리,이슈 (68)
여행의 흔적&가볼만한 곳 (64)
맛집의 세계 (84)
포토 (8)

보통 많은 운전자분들이 주유경고등이 들어와도 더 주행이 가능한 것을 많이 알고 계십니다.

자동차 제조사들은 만약의 상황에 따른 안전성 보장때문에 잔여연료가 남아 있는 상태에서 주유경고등이 들어오도록 되어 있죠.

그런데 도대체 얼만큼 남아있는지는 잘 모르고 있습니다.

저도 약 10리터가 남아있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요. 이번에 하이브리드 차종으로 대한민국 한바퀴 주행을 하면서 이를 정확히 확인해볼 수 있었습니다.






주유 경고등이 들어오고 나서 갈 수 있는 거리는?




일단 정확히 언제 주유경고등이 들어오고 언제 차량이 정지했는지를 설명하면서 디테일한 설명을 해보겠습니다.

주유경고등이 들어오면 연료를 바로 넣어야 한다는 강박관념을 가지신 분들이 많으실텐데요.

여유를 좀 가지셔도 됩니다.  주유경고등이 들어왔을때 트립컴퓨터의 주행가능거리를 확인해보면 75km정도가 나오더군요.

주행가능거리 인디게이터를 참고로 알아두셔야 하는데요.

50km까지는 나오지만 50km가 지나가면 아래 사진처럼 아예 표기가 안되게 됩니다.

이는 운전자에게 경고를 주는 것이지요.



그 다음 나오는 현상은 연료게이지의 마지막 작은 눈금이 깜빡이게 됩니다.

그리고 조금 후에 계기판에서는 연료를 넣어야 한다는 경고메시지까지 나오게 됩니다. 

이제 엔진이 정지하면서 정지한다는 메시지가 나옵니다. 이때는 엑셀레이터를 밟아도 차의 엔진이 정지하게 되니 반응이 없습니다.

( 하이브리드 차종은 모터의 힘이 남아 있어서 하이브리드 배터리 잔량만큼 엑셀레이터 반응을 합니다)



자 이렇게 해서 주유경고등이 들어온 다음 주행한 거리는 몇일까요?

지도상으로 따져보니 약 120km 정도 되더군요.

이 구간에서의 연비는 이때 20.6정도 정도 되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결국 환산하면 약 6리터 가까이 남아있던 것이 되는군요.

쏘나타/K5 하이브리드의 경우 주유경고등이 들어왔을때는 6리터의 기름이 남아있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각 차종별로 다른 주유경고등 후 남아있는 연료량




쏘나타/K5  하이브리드 기준으로 6리터 정도라면 다른 차들도 그럴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연비가 높은 모델의 경우 6리터정도이어도 충분한 주행이 할 수 있지만 연비가 안좋은 모델의 경우 6리터 남아있으면 인근 주유소까지 가는 거리가 많이 떨어져있으면 위험하겠죠.

그래서 보통 제조사가 차종별로 잔여연료량을 다르게 셋팅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검색해보니 이런 자료를 찾아볼 수 있었는데요. 연비가 좋은 모델일수록 잔여연료량이 작게, 연비가 안좋은 모델로 갈 수록 잔여연료량은 많이 남아있게 설계됩니다.


모닝 1.0 - 6리터, K5 2.0 - 8.5리터, SM5 2.0 - 8리터, 아반떼 1.6 - 6.2리터, 스파크 - 3.85리터


이를 본다면 연비가 좋은 차량은 6리터 이하, 중간정도의 연비효율 차량은 8리터, 연비가 안좋은 배기량이 큰 차들은 10리터 정도라고 어림잡으면 될 것같습니다.

자신의 차량의 예비연료량을 어렴풋이 라도 알고 있으면 주유경고등이 들어왔을때 여유롭게 주유하는 곳을 찾을 수 있다는 점이겠지요.






자신의 차량의 예비 연료량을 알 수 있는 방법은?




자 그렇다면 자신의 차량의 예비 연료량을 정확하게 알려고 한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설명서에는 나와있다는 말도 있는데 만약 설명서에 이 정보가 나와있지 않다면 이런 방법으로 체크가 가능합니다.

우선 자신의 차량을 주행하다가 주유경고등이 들어왔을때 주유소로 갑니다.

※ 주유경고등이 들어왔다가 다시 없어지는 경우는 오르막이나 내리막 지형에서 차량의 수평상태가 바뀌기 때문에 기름탱크에 있는 주유센서의 인식이 바뀌기 때문이니 참고하세요.



주유소로 가서 풀 탱크를 채워보면 주유기나 영수증에 주입 리터량이 나오죠. 

이때 차량 제원표에 나와있는 연료탱크용량과 비교해보면 주유경고등이 들어왔을때 남아있는 연료량이 나올 것입니다.

예를 들어 K5 하이브리드의 경우 65리터 인데 주유경고등 들어온 후 주유했을때 59리터가 들어갔다면 6리터가 되고 이를 평균연비와 곱해보면 주행거리가 나오는 것이죠. 6리터 * 15km/L로 산정하면 90km를 더 갈 수 있게 됩니다.

90km면 서울에서 천안까지 갈 수 있는 거리이니 충분한 양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자 자신의 차량의 주유경고등 점등 후 예비연료량은 알고 계시는 것이 좋겠죠?


페이스북 계정이 있으신 분은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돌돌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유탱크를 잘못이해하신걸수도 있네요 이물질이 연료라인으로 들어가는걸 방지키 위해 바닥에서 약간높게 라인이 있는차종이 있습니다 이런 차종은 실제 님이 말한 데로 연료가 남아도운행에는 도움이 안돼죠 바닥기름은 빼고 계산하는게 맞는것 같네요

    2013.03.11 22:26
  2.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못된 정보를 주시면 어떻합니까. 주유경고등 들어왔을때 가득 주유하면 잔량을 알수있다?! 말도 안되는 소리네요. ^^

    2013.04.21 05:18
    • Favicon of https://www.100mirror.com BlogIcon 백미러  수정/삭제

      잘못된 정보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주유등 들어왔을때 차량별도 남아있는 예비연료량이 다르기때문에 이방법으로 알 수 있다는 것이죠.

      2013.04.21 20:25 신고

백미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