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거꾸로보는 백미러
<Motor & Life 전문 블로거>
by 백미러
  • 24,816,24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55)
백미러의 자동차 (1051)
미디어속의 백미러 (8)
백미러의 자전거 (6)
백미러의 사용기 (302)
골프,레저 (31)
시사,관심꺼리,이슈 (68)
여행의 흔적&가볼만한 곳 (64)
맛집의 세계 (84)
재테크(주식,부동산) (18)
포토 (8)

이번 CES2014에서 새로 출시하는 디바이스 제품보다 조금 더 관심이 갔던 것이 바로 스마트홈 서비스입니다.

IT라는 것은 실생활에서 쉽게 구현하고 적용할 수 있는 것들이 더 의미를 가진다는 생각에서 본다면 이러한 서비스가 훨씬 더 많은 사람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으면서 실제 생활을 편하게 만드는 실질적인 서비스라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스마트폰으로 집안의 기기부터 시작해서 모든 것을 콘트롤할 수 있게 해주는 것이 바로 스마트홈 서비스의 간단한 개념입니다.

솔직히 이 서비스는 삼성전자와 LG전자 정도가 할 수 있는 서비스라고 생각되는데요. 그 이유는 한 메이커로 모든 가전기기를 채울 수 있을 때 그 가치가 있기 때문입니다.
그럴려면 한 메이커가 모든 가전/모바일 기기를 만들고 서비스플랫폼까지 통합할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 겠죠. 
자, 우리의 집은 보통 TV를 중심으로 에어콘,냉장고,세탁기,청소기가 기본적인 요소로 되어 있습니다.
스마트홈 서비스로 어떻게 제어하고 활용할 수 있는지 살펴볼까요?



우리가 집에서 기본적이면서도 많이 사용하는 것은 바로 조명이겠죠?

스마트홈 서비스를 통해 밖에서도 스마트폰으로 켜고 끌 수 있습니다. 조명을 켜고 나왔더라도 불안해할 필요가 없게 되는 것이죠. 



CES 전시장에서도 모바일 화면을 크게 디스플레이해서 시연이 이루어졌는데, 조명을 켜니 천장에 있는 조명이 실제 동작하더군요.



이러한 제어는 사람이 집에서 나갈때, 들어올때, 밤, 낮  이렇게 자주쓰는 메뉴중심으로 구현이 되어 있구요.



스마트폰 조작뿐만 아니라 음성명령으로도 가능하게 되어 있습니다.

재미있는 사실은 제가 컨퍼런스에 참석하면서 이 스마트홈 서비스에 대한 발표를 들었을때, 이 서비스는 웨어러블 디바이스의 활용성을 증가시킬 것이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전시장에서 스마트홈 서비스 실제 시연을 보니 웨어러블 디바이스인 갤럭시 기어를 통해서 음성명령으로 집의 조명을 끄고 켜는 것을 보여줬습니다.

웨어러블 디바이스의 활용은 분명 날이 갈수록 증가할 수 있는 환경으로 바뀔 것이라는 것은 분명해보이네요^^ 



스마트홈 서비스는 클라우드 개념으로 연결되어 있구요. 

각 기기들은 WIFI/블루투스로 연결되어 있다고 보면 되는데요. 스마트폰의 스마트홈서비스 앱을 활용해서 아래와 같이 각 기기들로 들어가 여러가지 명령과 제어가 가능합니다.

냉장고의 경우는 온도조절이나 문을 열고나왔는지 등이 될꺼구요.



집에서 나갔을때 무선청소기에 청소를 하라고 제어할 수도 있을 것이구요.



세탁물을 넣어두고 집에 들어오기전에 미리 세탁기에 명령을 하면 세탁을 돌릴 수 있게 되는거죠.

집에 들어와서 스마트 TV를 시청하다가도 세탁이 마무리되면 각 기기간에 연동이 되어 있어서 TV상단에 이렇게 세탁이 끝났다고 알려주기도 합니다.



집에 돌아와서 세탁물을 바로 널 수 있다는 것은 사람의 삶이 훨씬 더 효율적이고 여가시간을 더 확보할 수 있다는 것이죠.

스마트홈 서비스가 단순한 개념이지만 IT 서비스로 사람의 생활의 질을 높일 수 있다는 면에서 가장 기본적이면서도 심플한 개념이라고 생각됩니다.



또한 아이들이 집에 있을때 이미 가지고 있는 디지털 카메라로도 집안을 볼 수 있는 것은 어린 아이들을 키우는 가정에서도 유용할 것으로 보이구요.

카메라서비스에 접목하면 블랙박스처럼 보안적인 측면으로 서비스 고도화가 가능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자 어떤가요?

하이엔드 디바이스가 많이 나오면서 많은 공부를 해야만 실제 활용을 할 수 있다거나, 특정 디바이스를 사는 소수의 사람들에게만 기회가 제공되는 것보다는 스마트홈 서비스처럼 개념이 단순하면서도 인간의 일상을 윤택하게 할 수 있는 이런 서비스가 일반적인 소비자들이 원하는 IT서비스가 아닌가 생각됩니다.(물론 가전기기들이 연동기능이 주어진 것으로 교체가 필요하나 나중에는 평준화되지 않을까 합니다.)

이제 소비자들은 모든 가전/기기들을 연동하고 제어할 수 있게 지금부터 한 메이커로 통일해야 하는 것을 고려할 때가 오지 않았나 하네요.

다음에 CES의 또 다른 좋은 소식으로 찾아가겠습니다. 






페이스북 계정이 있으신 분은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백미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